▲ 한탄강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철원군 해설사들이 소방안전교육을 받고 있다.
▲ 한탄강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철원군 해설사들이 소방안전교육을 받고 있다.

철원군 한탄강 세계지질공원 해설사에 대한 소방안전교육이 강화되고 있다.

철원소방서(서장 이창학)는 최근 소방서 대회의실에서 한탄강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철원군 소속 해설사 13명을 대상으로 소방안전교육을 실시했다.

해설사 소방안전교육은 한탄강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의 안전사고 및 응급상황 발생 시 초기 대응능력 향상으로 적절하게 대처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심폐소생술과 자동심장충격기(AED) 사용법, 외상(골절, 찰과상 등)에 대한 기본 응급처치 방법 등이 실시됐다.

이창학 철원소방서장은 “앞으로도 해설사에 대한 소방안전교육을 추진해 응급상황시 신속하고 효과적인 대처가 이뤄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재용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