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천군민 건강체중 만들기’를 비롯한 지역주민 맞춤형 건강관리 사업이 호응을 얻고 있다.

화천군은 이달 초부터 ‘화천군민 건강체중 만들기’사업을 시작해 ‘인바디’측정과 군민 체성분 분석, 개인별 비만도 측정 등 주민들을 대상으로 건강상태 파악에 나서고 있다. 이에 따라 군은 사업 참여자에게 신체활동 안내서를 배부하고, 체지방률 4% 이상 감소 시 인센티브를 제공할 계획이다.

또 군은 지난 2019년 첫 도입 이후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모바일 헬스케어 사업도 지속적으로 진행한다.

모바일 헬스케어는 만성질환 위험요인 보유자 뿐 아니라 성인 정상군을 대상으로 스마트폰을 활용한 비대면 건강관리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비만 및 영양상태 분석과 콜레스테롤 및 혈중 중성지방 등 혈액검사를 통해 개인 맞춤형 영양 및 운동처방을 주차별로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또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진행하고 있는 아동비만예방사업인 ‘건강한 돌봄 놀이터’와 방문건강 관리사업 대상자 중 몸이 허약하거나 거동이 불편한 고령자들을 위해 한방 가정방문 건강관리 서비스도 시행하고 있다.

이와 함께 방문간호 서비스, 만성질환 투약관리, 재가 장애인 운동 교육과 모니터링, 낙상사고 예방교육 등 취약계층 주민들을 위한 건강관리사업도 강화할 계획이다. 박현철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