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우내 침묵한

산 안으로 간직해 온



분홍빛 사랑 노래

봄빛에 풀어놓고



선연히 봄날을 태워

건네주는 봄 편지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