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영준·오광희·심창보 탈당
나선거구 ‘7자 구도’ 형성

6·1지방선거 후보자 등록을 나흘 앞두고 지난 주말 여·야 지선출마자 공천이 완료됨에 따라 태백지역 선거구도가 사실상 확정됐다.

먼저 태백시장 선거는 더불어민주당 류태호 후보와 국민의힘 이상호 후보의 양자대결에 무소속 김연식·김용희 후보가 가세하는 양상으로 치러질 전망이다.

도의원 선거는 1선거구에서 김길동(민)·이한영(국)후보가,2선거구에서 김혁동(민)·문관현(국)후보가 정당공천을 확정했으며 1선거구의 경우 문관호 태백시의원과 류성호 전 태백경찰서장이 무소속으로 출마를 검토하고 있어 많게는 4자 대결을 펼칠 예정이다.

태백시의원 선거의 경우 가 선거구(황지·황연·삼수·구문소·철암동)는 더불어 민주당에서 홍지영(1-가)·장연철(1-나) 후보, 국민의힘에서 최미영(2-가)·고재창(2-나)후보를 각각 공천했다. 이들 후보는 무소속 예비후보로 등록한 김상윤·이정숙 후보, 당 공천에 불복해 국민의힘을 탈당한 손영준·오광희 후보, 더불어민주당 나선거구 경선에서 져 선거구를 바꿔 무소속으로 도전하는 허경희 후보 등과 경쟁을 펼친다.

태백시의원 나 선거구(상장·문곡소도·장성동)는 정연태(1-가)·김상수(1-나) 후보와 김재욱(2-가)·허민(2-나) 후보가 각각 당 공천후보로 결정돼 국민의힘 공천결과에 불복해 무소속으로 도전하는 심창보 후보와 무소속 예비후보로 출마하는 김진관·박광현 예비후보 등과 대결, 7자 구도를 형성했다.

한편 기초의원 비례후보로는 문미숙(민)·이경숙(국)씨가 각각 선정됐다. 안의호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