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구지역 15년 연속 물놀이 안전사고 ‘0’을 목표로, 군이 여름철 물놀이 대책기간인 1일부터 8월 31일까지 물놀이 안전관리 활동에 전력을 기울인다. 군은 광치계곡, 천미계곡, 팔랑폭포, 파서탕, 수입천 등 12곳을 물놀이 관리지역으로 지정했으며 상황관리반을 편성·운영해 주중은 물론 주말에도 근무하면서 안전관리요원의 근무실태를 점검할 계획이다. 물놀이 관리지역에 위험표지판, 인명구조함, 이동식 거치대, 구명환, 구명로프, 구명조끼 등 시설·장비를 설치·보수했다. 물놀이 안전관리요원 12명은 관리지역 12곳에 1명씩 배치한다. 이동명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