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구감소 인한 지역소멸위기 공감
시민 생활안정·지역경제 활성 다짐

▲ 태백시는 지난 20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노사민정협의회 정례회의를 개최했다.
▲ 태백시는 지난 20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노사민정협의회 정례회의를 개최했다.

태백시는 지난 20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노사민정협의회(위원장 류태호) 정례회의를 열고 인구감소로 인한 지역소멸 위기와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위기를 극복하고자 하는 의지를 담은 ‘태백시 노사민정 공동선언문’을 채택했다.

공동선언문에는 인구감소와 코로나19로 인한 지역경제 침체가 장기화돼 지역소멸 위기에 처한 엄중한 상황을 인식하고 시민의 생활 안정과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사민정 구성원들이 상생·협력해야 한다는 의지를 담았다.

구체적인 방안으로는 직무역량 강화를 통한 기업의 생산성 향상에 적극 동참하고 좋은 일자리 만들기에 적극 협력, 지역경제 위기 극복을 위한 지역상점 이용과 지역산품 애용, 지역화폐 사용 등 지역경제 살리기 적극 협력 등의 내용이 포함됐다.

류태호 위원장은 “현재의 위기상황을 극복하기 위해 노사민정협의회가 앞으로도 발전적으로 활동을 이어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안의호 eunsol@kado.net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