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늘의 저울대로

균형 잡힌 수평선



심연의 늪에서

허망으로 번진 평정



바다는 불면의 반란

멍든 가슴 흐느낀다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