힙합 아티스트이자 '원소주'를 론칭한 원스피리츠 대표인 박재범이 지난 20일 춘천에 나타났습니다.

박 대표는 모자를 쓴 캐주얼한 차림으로 춘천을 찾아 김진태 강원도지사 당선인과 만나 원소주 대량생산 등을 위한 원주공장 신설 등을 논의했습니다.

김 당선인이 당선 직후 공식석상에서 기업유치를 위한 협의에 나선 것은 이날이 처음입니다.

김 당선인은 이날 박 대표와의 면담을 통해 원주공장의 성공적인 신설과 지역특산주 대표 브랜드 정착을 위한 협력 방안을 논의했습니다.

김 당선인과 면담을 나눈 박 대표는 원소주 대량생산에 따른 안정적인 쌀 수급 협력을 건의했고, 김 당선인은 적극적인 협조를 약속했습니다.

한편 ‘원소주’는 박 대표가 해외 아티스트들이 자신의 이름을 내건 주류를 출시하는데 착안해 본인의 이름을 걸고 직접 회사를 만들어 제작한 증류식 소주입니다.

박재범 개인 브랜드 뿐 아니라, 파격적이고 힙한 디자인과 원주 쌀로 빚은 독특한 풍미로 젊은층의 큰 호응을 얻고 있습니다.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