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농협(조합장 최장길·사진)이 건전한 대출금 확대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상호금융대출금 8000억원 달성탑’을 수상했다. 지난해 7000억원의 건전여신 달성탑 수상 이후 1년 만에 다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최장길 조합장은 “임직원들과 함께 더욱 열정적으로 사업을 추진해 상호금융 건전 여신 1조원을 달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우열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