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양군이 적극행정을 통해 불합리한 규제를 개선하고 군민이 체감하는 적극행정을 추진한 ‘2022년 상반기 적극행정 우수공무원’ 5명을 선정했다.

올해 상반기 적극행정 우수공무원에는 △최우수= 건설과 전길호 주무관 △우수= 상하수도사업소 홍래성 팀장 △장려= 관광과 황명숙 팀장, 환경과 김세진 주무관, 경제에너지과 차예진 주무관 등이 각각 선정됐다. 선정된 공무원에게는 성과상여금과 특별휴가 등이 주어진다.

군은 추후에도 적극행정을 통해 불합리한 규제를 개선하고 공공의 이익을 창출하는데 기여한 적극행정 우수 공무원을 선발해 인센티브를 제공함으로써 적극행정 분위기를 확산·정착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최 훈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