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린 맘 추스르려

한 모금 적시우니



여린 듯 그윽함이

깊숙이 녹아들고



시름은 오간데 없이

평온함을 되찾네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