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원주시의회(의장 이재용) 의원들이 10일 문막읍, 부론면, 신림면 일대 수해 현장을 찾아 피해 상황을 점검하고 현장의 목소리를 청취했다.
▲ 원주시의회(의장 이재용) 의원들이 10일 문막읍, 부론면, 신림면 일대 수해 현장을 찾아 피해 상황을 점검하고 현장의 목소리를 청취했다.

원주시의회(의장 이재용)는 10일 문막읍, 부론면, 신림면 일대 수해 현장을 찾아 피해 상황을 점검하고 현장의 목소리를 청취했다.

이번 현장방문은 농작물 피해와 주택·상가 침수, 도로 유실 등 폭우로 인한 피해 현황을 파악하기 위한 것으로, 지난 9일에는 마을 진입로가 하천에 잠기면서 주민 10여가구가 고립되는 등의 피해가 발생한 호저면을 찾았다.

이재용 의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에 폭우피해까지 겹쳐 상심이 큰 주민들께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주민안전을 최우선으로 수해피해가 신속히 복구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