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

△최이순 11억6282만7000원 △이동호 6억6148만원 △김향정 3억6884만9000원 △최명관 3억6079만3000원 △민귀희 3억5292만6000원 △안성준 7650만9000원

태백

△고재창 19억1556만4000원 △이경숙 5억26만6000원 △김재욱 -1344만9000원 △정연태 5억1356만3000원 △최미영 12억5942만 6000원 △홍지영 3억3721만5000원

삼척

△정정순 9억8442만5000원 △김재구 6억5441만2000원 △이광우 2억8199만9000원 △정연철 3억4799만원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