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전 ‘ACL 출전권’ 기대감
파이널A 첫 경기 2-1로 승리

창단 최고 성적에 한 걸음 다가간 강원FC가 다가오는 인천전까지 승리해 아시아챔피언스리그(ACL) 진출 청신호를 켤 수 있을지 주목된다.

강원은 지난 2일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2’ 34라운드 파이널A 첫 경기에서 제주를 2-1로 이겼다. 33라운드에서 제주를 꺾고 극적으로 파이널A 막차에 탑승했던 강원은 이어진 파이널A 첫 경기 재대결에서 또다시 승리했다.

6위로 파이널A를 시작한 강원은 이날 승리로 승점 48(14승6무14패)을 기록, 제주(승점 46·12승10무12패)를 제치고 5위로 순위를 한 계단 끌어올렸다. 이는 4위 인천 유나이티드(승점 49·12승13무9패)와 승점 1점 차다. 강원은 올 시즌 인천과 치른 세 번의 경기에서 1승 2패로 열세다.

심예섭 yess@kado.net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