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기린면 에코페스티벌이 오는 3일 인제군 기린면 현리광장에서 반려동물과 함께 열린다.

기린면 도시재생사업의 일환으로 마련되는 이번 축제에서는 조깅을 하며 쓰레기를 줍는 에코 플로깅, 생태지도를 활용해 코스 제시 지점의 미션을 완수하는 에코 티어링 등 에코를 주제로 한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다.

또 지역 주민 등이 함께하는 떡메치기, 아로마 탈취제·핑거니팅 목도리·댕댕이 인식표 만들기 등 체험행사는 물론 도시재생 OX퀴즈, 아나바다 플리마켓, 현리마을 작은 음악회를 비롯한 이벤트도 선보인다. 이날 축제장을 방문하면 현장에서 반려동물 등록도 신청할 수 있다.

기린면 현리마을은 지난해 국토교통부 주관 도시재생뉴딜사업에 선정되면서 83억원의 사업비를 확보한 가운데 ‘골목마다 그린 에코빌리지, 기린-내린 현리마을’을 목표로 올해부터 오는 2024년까지 3년간 노후주택정비, 마을 중심가 환경 정비, 공동체 활동 거점 조성 등 마을주민 주도 성장 동력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박남웅 기린면 도시재생주민협의체 위원장은 “기린면 에코페스티벌은 지역 주민들이 직접 기획하고 진행하는 축제”라며 “지역 대표 축제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