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개 어린이집 29억 지원
부모 모니터링단도 운영

정선군이 저출산 문제 해소를 위해 안전한 보육환경 조성에 발벗고 나선다.
군은 29억2000만원을 들여 13개 어린이집 운영비 지원과 보육 교직원들의 처우 개선을 추진한다.또 42억원을 투입,0~2세 보육료와 누리과정 무상 보육료·가정 양육 수당·저소득층 아동 입소료·다자녀가정 지원사업을 추진한다.특히 매월 2∼3회 어린이집을 방문해 건강·급식·위생·안전관리 등 4개 지표 12개 항목 39개 세부 사항을 집중 점검하는 부모 모니터링단도 운영한다.
이와 함께 둘째·셋째아 출생 420명을 대상으로 연 100만원의 양육비를 지원하며 아이 돌봄 지원사업도 확대하는 한편 3억7000만원을 들여 내달 중 정선읍 여성회관과 사북청소년장학센터에 키즈카페를 개설할 계획이다.또 4개 어린이집에 1억8000만원을 들여 진입로 정비와 놀이시설 안전 보강,시설 개·보수 등을 함께 추진한다. 방기준 kjbang@kado.net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